2020년 08월 04일 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경남농협, 2020년산 경남 햇마늘•양파 출하특판전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광열기자 송고시간 2020-07-14 17:06

14일 2020년산 경남 햇마늘•양파 출하특판전 모습.(사진제공=경남농협)

[아시아뉴스통신=최광열 기자] 경남농협(본부장 윤해진)이 14일과 15일 이틀간 남창원농협 농수산물유통센터(조합장 백승조)에서 출하농협 조합장(동남해농협 송행열 조합장, 우포농협 정장석 조합장, 함양농협 강선욱 조합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산 경남 햇마늘∙양파 출하 특판전을 열고 있다.

마늘∙양파는 경남지역에서 전국 생산량의 20% 이상을 차지하는 주요 농산물로, 마늘은 창녕∙합천∙남해지역이, 양파는 함양∙합천∙산청∙창녕지역이 주산지다.

2020년산 햇마늘은 지난 6월 중순 남해지역을 시작으로 7월 창녕, 합천지역에서 일제히 경매가 시작됐으며, 햇양파는 6월에 수확해 7월에 본격적으로 출하∙판매되고 있다.

또 주산지 조합장들로 구성된 마늘∙양파 경남협의회와 경남농협에서는 농산물 소비촉진 캠페인을 통해 지역 마늘∙양파 홍보와 농산물 제값받기에 힘쓰고 있다.

지난해는 마늘∙양파 생산량 증가로 가격이 폭락해 농가 어려움이 컸지만, 올해는 재배면적 감소와 적정 생산량 유지를 위한 선제적 정책으로 전년대비 가격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윤해진 본부장은 “몸에 좋은 우리지역 마늘∙양파의 착한소비로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자”며 “마늘∙양파 농가의 안정적 소득유지로 농업인과 지역민 경제안정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rhkdduf3243@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