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3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경북적십자사, 영덕 침수피해 복구작업 구슬땀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종률기자 송고시간 2020-07-24 15:26

24일 영덕군 강구시장 일대 저지대 피해지역에서 적십자 봉사원들이 물에 젖은 각종 물품을 정리하고 있다.(사진제공=경북적십자사)

[아시아뉴스통신=박종률 기자]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회장 류시문)는 24일 200mm가 넘는 비로 침수피해가 발생한 영덕군 강구면 일대에 수해복구 작업을 펼쳤다.

영덕군 강구시장 일대 저지대 피해지역에 적십자 봉사원 30여명이 모여 물에 젖은 각종 물품을 정리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경북적십자사는 강구면 일대가 침수돼 주민 136명이 대피했다는 소식에 긴급생필품(라면, 생수 등) 300명분을 지원했다.
 
24일 영덕군 강구시장 일대 저지대 피해지역에서 적십자 봉사원들이 물에 젖은 각종 물품을 정리하고 있다.(사진제공=경북적십자사)

경북도 재난상황실에 따르면 호우경보가 내린 영덕에는 밤새 내린 244.6㎜ 폭우로 강구면 일대가 침수돼 주민 136명이 노인회관, 마을회관 등으로 대피했다.

류시문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회장은 "영덕과 경북지역에 국한되지 않고 전국 적십자사에서 침수피해를 모니터링하고 있다"며 "경북지사는 재난구호에 필요한 인력 및 물자, 장비를 비축하고 있어 재난 발생 시 가장 신속히 구호활동에 나설 준비가 되어 있다"고 전했다.

jrpark69@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