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5일 토요일
뉴스홈 국제
인천-체코 프라하 직항편 재운항 예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유지현기자 송고시간 2020-07-31 17:00

한국과 체코 간 직항편 운항이 재개된다.(사진제공=체코관광청)


[아시아뉴스통신=유지현 기자] 체코관광청은 오는 8월 21일부터 한국과 체코 간의 직항편 운항이 재개된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8월 21일부터 인천-프라하간의 운항을 재개할 예정으로 8월의 특별기 2회 운항을 포함해 9월부터는 주 1회의 직항편 정규 노선을 전격 편성했다.

체코는 코로나19에 잘 대응하고 있는 안전한 국가로 유럽 소비자 건강 관리 지수에서 인정한 우수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 마스크 착용 등의 정부 정책 운영, 체코 전역에서의 광범위한 코로나19 검사 진행 및 프라하 바츨라프 하벨 공항에서도 바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검사소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한국은 코로나19 감염 저위험 국가로 한국인 단기 체류객 및 여행객은 무비자로 체코 입국이 가능하며 프라하 바츨라프 하벨 공항에서 증상 검사 외에는 별도의 격리나 코로나19 음성 검사서가 필요치 않다.

이로써 한국인은 대한항공 직항편을 포함해 터키항공, 카타르항공, 에어프랑스-KLM, 에미레이트 항공 등을 이용해 체코로 입국할 수 있다.

travelpress@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