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주시, 호우 피해조사·신속 복구 시민불편 해소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기자 송고시간 2020-08-01 09:25

도로·주택·농작물 등 83건 피해신고 접수
집중호우로 토사가 흘러내린 충북 충주시 앙성면 도로 복구 모습.(사진제공=충주시청)

충북 충주시가 지난달 29일과 30일 양일간 내린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현황을 조사하고 응급복구에 나서며 시민불편을 최소화했다.

1일 시에 따르면 이번 집중호우로 인해 토사 유출, 농로파손, 가로수 전도, 농작물 침수 등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시는 24시간 긴급대응 체계 구축과 신속한 응급복구에 행정력을 집중했다.

충주에는 이틀간 두 차례의 호우주의보가 각각 발령됐으며, 최고 시우량 42㎜, 2일간 평균 강우량 169㎜ 내외 폭우가 쏟아졌다.

이에 시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즉시 가동하고 상황총괄반과 재난현장 환경정비반, 시설응급 복구반 등을 각각 편성해 분야별 총력대응으로 주민불편을 해소했다.

31일 오전까지 접수된 피해 현황은 도로 19건·주택 6건·농작물 14건·기타 44건으로 총 83건의 피해신고가 접수됐으며, 이날 기준 긴급복구를 통해 약 90% 정도 복구가 완료됐다.

특히 30일 오전 3시 주덕읍 신양리 골재장 인근 제방의 붕괴로 상수도 공급이 단절됨에 따라 상수도 기동반을 즉시 현장에 투입해 당일 오전 8시 시설복구를 완료하는 등의 노력으로 인근 어린이집과 대형마트에 수돗물을 정산 공급할 수 있었다.

시 관계자는 “여름철 이상 기후변화에 대비해 사전예찰을 꼼꼼히 살피고 진행 중인 피해조사와 신속한 복구작업에 모든 행정력을 투입, 주민불편 해소에 만전을 기했다”며 “앞으로도 8월 초까지 국지성 호우가 예상되는 만큼, 시민 여러분께서는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하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321885@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