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창원시, 배달전문음식점 특별 위생 점검 나선다!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송고시간 2020-08-01 12:30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오는 8월3일부터 12일까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식중독을 예방하고 코로나19로 증가하고 있는 배달음식 위생안전 관리 강화를 위해 배달전문 음식점을 대상으로 특별 위생 점검을 벌인다고 밝혔다.

시는 배달전문 음식점에 대해 사전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치킨∙피자∙분식∙중식 등을 취급하는 음식점 174개소가 대상이다.

시는 ▲조리장, 냉동∙냉장시설, 조리기구 등 위생적 취급여부 ▲유통기한 경과 등 취급식품(원료) 관리 ▲조리장 바닥, 환풍기, 시설기준 ▲건강진달결과서 비치 ▲위생모 착용 등 영업자 준수사항 이행 여부 ▲기타 식품위생법 위반 여부 등을 확인할 계획이다.

이성림 보건위생과장은 “하절기 식중독을 예방하고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배달음식 증가로 우려되는 식품안전사고를 차단하기 위해 점검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시민들도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손씻기’, ‘익혀먹기’, ‘끊여먹기’ 등 식중독예방 3대 수칙을 실천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