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유성구, ‘희망일자리사업’ 602명 추가 모집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선치영기자 송고시간 2020-08-02 12:29

유성구, ‘희망일자리사업’ 602명 추가 모집 포스터.(자료제공=유성구)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대전 유성구는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위기 극복을 위해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 602명을 오는 7일까지 추가로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앞서 구는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1차 모집으로 502명을 선발해 오는 3일부터 공공기관 방역업무, 가로녹지 유지관리, 공공업무 지원 등에 투입한다.
 
이번 2차 희망일자리사업은 청년들의 취업을 돕기 위한 ▲소상공인 대상 경기 활성화 프로젝트 ▲도시마을 정원 만들기 ▲충남대 주변 힐링 트래킹 길 만들기 등 관학협력사업을 중심으로 생활방역 지원, 긴급 공공업무 지원 등 총 47개 사업의 일자리를 제공한다.
 
신청자격은 만 18세 이상 근로능력이 있는 유성구민이며, 취업 취약계층, 코로나19로 실직·폐업 등을 경험한자, 청년 등을 우선 선발한다.
 
아울러 구는 지역의 특성을 반영하고 구민들의 생활안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일자리 사업들을 추가로 발굴해 8월 중순 670명 규모로 추가모집을 계획하고 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특히, 2차 희망일자리사업은 청년들이 미래를 준비하고 사회 진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계획했다”며, “이번 사업으로 코로나19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unab-46@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