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5일 토요일
뉴스홈 국제
필리핀 코로나19 태스크포스, 마닐라 검역강화 요구에 ‘최소 지방자치 수준’에서 강화 가능성 밝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조날드 타파난기자 송고시간 2020-08-02 15:28

필리핀 메트로 마닐라에 위치한 만달루용시에서 경찰이 지나가는 차량을 대상으로 검문하는 모습 5월 12일./(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조날드 타파난 기자] 일일 확진자가 최대 2천여 명 발생함에도 수도 메트로 마닐라의 검역강화가 이루어지지 않자 의료계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 이에 두테르테 대통령은 필리핀 코로나19 태스크포스에 메트로 마닐라에 ECQ(강화된 지역사회 격리)에 준하는 검역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에 신흥 전염병 관리를 위한 필리핀 코로나19 태스크포스는 지역사회 검역강화를 최소 지방자치 단위인 바랑가이 수준에서 고려 중이라고 Philstar가 보도했다.
 
태스크포스는 메트로 마닐라 전역에 검역을 강화하는 것보다는 감염 확산으로 위험 상태인 바랑가이, 단지, 건물 단위의 군집에 ECQ를 실시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검역강화 결정이 언제, 어떻게 시행될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진 않았다.
 
한편 1일까지 필리핀에 집계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8,232명, 사망자는 2,039명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