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7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양승조 충남지사 “통신비 2만 원 지원, 적절치 않아”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이정석기자 송고시간 2020-09-16 10:51

체감도 떨어져…코로나19 피해 본 취약계층 챙겨야
양승조 충남지사가 16일 기자회견에서 정부와 여당이 추진하는 전국민 통신비 2만 원 지원에 대해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사람들에게 지원하는게 낫다며 적절치 않다는 견해를 밝히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이정석 기자)

[아시아뉴스통신=이정석 기자]양승조 충남지사가 정부와 여당이 4차 추가경정예산으로 지원하는 전국민 통신비 2만 원에 대해 적절치 않다는 견해를 밝혔다.

양 지사는 16일 추석 연휴 종합대책 발표 기자회견에서 “여당의 입장이기는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적절치 않다”고 반대 입장을 냈다.

이어 “통신사에 지원이 되고 2만 원 지원은 국민들이 실질적으로 느낄 수 있는 체감도가 떨어진다”며 반대 이유를 들었다.

그러면서 “전체 금액이 9000억 원으로 알고 있는데 코로나19로 피해를를 입은 사람에게 지원해 주는 게 적절하다”며 대안을 제시했다.
ljs27@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