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7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목포 택시전액관리제 시행 협력방안 마련 토론회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0-09-21 17:40

목포시의회 주관, 노·사·목포시·목포시의회 협의체 구성 논의
목포시의회 전경./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기자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전남 목포시의회(의장 박창수)가 ‘목포시 전액관리제 시행 협력방안 마련 토론회’를 22일 시의회 소회의실에서 개최한다.
 
택시 전액관리제(운송수입금 전액관리제)란 택시기사가 당일 운송수입금 전액을 회사에 입금하면, 회사가 기사에게 일정한 급여를 주는 제도이다.
 

장시간 노동, 서비스 질 하락 등 기존 사납금제도의 문제점의 대책으로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을 개정해 올해 1월부터 전면 시행됐다.
 
하지만 지역과 사업장마다 택시 전액관리제 시행에 대한 노·사간의 갈등이 심화되고 있다.
 
이 토론회는 목포시의회 백동규의원이 좌장으로 진행을 맡고, 택시 전액관리제 시행에 따른 전남지역 택시노동자 노동환경 실태조사와 우수사례발표, 토론을 통해 노·사·목포시·목포시의회 협의체 구성을 위한 해법을 논의 한다.
 
토론회는오후3시 목포시의회 소회의실에서 열리며, 목포시의회가 주최하고 전남노동권익센터가 주관한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