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국내사진
방화셔터 자리에 전기선, 화재 안전 예방 관리 취약 ‘2차 피해 우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세희기자 송고시간 2020-09-24 00:00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홈플러스 잠실점. 화재 시 작동되어야 할 방화셔터 자리에 전기선이 놓여져 있어 2차 폭발 및 화재피해가 예상되고 있다. 현행법에 따르면 소방법을 위반할 시 최대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아시아뉴스통신=장세희 기자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