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코로나 소상공인 2차지원금 신청, 새희망자금 최대 200만원 지급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기자 송고시간 2020-09-24 07:08

코로나 소상공인 2차지원금 신청, 새희망자금 최대 200만원 지급/아시아뉴스통신=서유석 기자

코로나 소상공인 2차지원금 신청이 24일 시작됐다.

지난해 연간 매출이 4억 원보다 적고, 올해 상반기 월평균 매출이 지난해보다 줄어든 소상공인은 100만 원을 받는다.

또 노래연습장과 PC방, 유흥주점 등 집합금지업종은 200만 원, 수도권 음식점과 프랜차이즈형 커피 전문점 등 영업제한업종은 150만 원을 받게된다.


신속지급 대상인 241만 명은 안내 문자를 받은 뒤 전용 사이트에서 본인 확인을 마치고 계좌번호 등을 입력하면 된다.

홀짝제에 따라 이날은 우선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가 짝수인 사람만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월요일 오후 5시까지 신청을 마쳐야 추석 연휴 전에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새희망자금은 긴급생계지원금 등 다른 4차 추경 사업과 중복해서 받을 수 없다.

폐업한 소상공인을 위한 '재도전 장려금'도 지원된다.

정부는 코로나19가 재확산한 지난달 16일 이후 폐업을 신고한 소상공인 20만 명에게 50만 원씩 지급할 방침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