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홈플러스, 소방법 위반에 고객의 안전 '위협'…안전불감증 '심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0-09-30 07:59

29일 오전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한 홈플러스 매장. 화재 시 작동되어야 할 방화셔터 자리에는 매장 상품이 놓여 있다. 이로 인해 소방 시설이 긴급 상황 시 재기능을 발휘하기가 쉽지 않다는 지적으로 고객들의 안전이 위협받고 있는 상황이다. 현행법에 따르면 소방법을 위반할 시 최대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