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피시방 청소년 출입, 사회적거리두기1단계로 가능한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전우용기자 송고시간 2020-10-11 15:47

정세균 국무총리./아시아뉴스통신DB

정부가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추석과 한글날 연휴 특별방역기간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청소년사이에서 '피시방 청소년 출입'과 '코인노래방 영업'이 제일 관심사다. 

다음은 정세균 국무총리의 브리핑 전문이다. 

추석과 한글날 연휴의 특별방역기간이 오늘로 종료됩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내일부터 적용할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방안을 확정하고자 합니다.


이번 방안은 민생의 지속 가능성과 방역의 실효성을 조화시키는 데 중점을 두었습니다. 지난 2주 동안 국내 발생 확진자 수는 하루 평균 60명 미만으로 줄었고 감염재생산지수도 1 이하로 떨어져 확산세가 억제되고 있다고 하는 판단입니다. 또한 장기간 계속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많은 국민들께서 피로감을 느끼고 계시고 민생경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도 적극 고려하였습니다.

이에 전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1단계로 조정하되 방문판매 등 위험요인에 대한 방역 관리는 강화된 수준을 유지하고자 합니다. 시설의 운영 중단은 최소화하면서 대상별 위험도에 따라 정밀방역을 강화합니다.

또한 지자체의 자율권을 보장하여 방역수칙 위반 시 과태료 부과 등 실효적인 방역조치가 이루어지도록 하겠습니다. 진정세가 다소 더딘 수도권의 경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방역수칙 중 꼭 필요한 조치를 유지합니다. 위험도가 높은 다중이용시설에 대해서는 핵심 방역수칙이 여전히 의무화되고 음식점, 카페 등 밀집 우려가 큰 업소에서는 매장 내 거리두기가 계속해서 시행됩니다.

이번 거리두기 조정 방안에 대해 국민 여러분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드립니다. 어느덧 완연한 가을로 접어들어 이달 중순부터는 단풍이 절정에 이를 전망이라고 합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올해는 산을 찾아 단풍을 즐기시려는 국민들이 더 많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러나 실내외를 불문하고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지 않습니다. 관광버스 등을 통한 단체 탐방보다는 가족단위의 소규모 탐방을 권해 드리며 단풍놀이를 가시더라도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고 사람들과의 접촉은 피해 주실 것을 부탁드립니다. 환경부와 지자체 등 관계기관에서는 국민들께서 많이 방문하실 단풍 명소에 대한 방역관리를 강화해 주시고 안전사고 예방에도 각별히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국민 안전 측면에서 걱정이 컸던 3일간의 연휴가 비교적 평온하게 마무리되고 있습니다. 한글날 집회와 관련해서는 다행히 불법 집회나 경찰과의 마찰 등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집회를 자제해 준 단체들과 불편을 감수해 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집회 대응을 위해 휴일에도 수고해 주신 경찰 관계자 여러분께도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드립니다.

이번 연휴가 시작되던 지난 목요일 밤 울산의 초고층 아파트에서 큰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먼저 이번 사고로 피해를 입으신 입주민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심야시간대 발생한 화재에다 강풍까지 불어 자칫 잘못하면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질 뻔했지만 사망자가 단 한 명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침착하고 차분하게 대피해 준 아파트 주민들과 구조활동에 헌신적으로 임해 준 소방관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아시아뉴스통신=전우용 기자]


ananewsent@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