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10일 월요일
뉴스홈 국내사진
홈플러스, 방화셔터 위 전기선 놓아 2차 피해 우려돼

[서울=아시아뉴스통신] 황지섭기자 송고시간 2020-10-28 22:42

28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에 위치한 홈플러스 영등포점에서 방화셔터 자리에 전기선이 놓여져있어 화재 발생시 2차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현행법에 따르면 소방법을 위반할 시에는 2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아시아뉴스통신=황지섭 기자



tmznej1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