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6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음성군, 8580농가에 ‘기본형 공익직불금’ 169억 지급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기자 송고시간 2020-11-22 15:00

23일부터 신속 집행…농가 소득안전망 강화 기대
충북 음성군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음성군이 농업인들에게 지급하는 기본형 공익직불금을 8600㏊의 면적을 경작하는 관내 8580농가에 169억원을 지급한다.
 
22일 군에 따르면 이번 공익직불금은 지난해 지급한 쌀·밭·조건불리직불금 81억원보다 2배 늘어난 규모다.
 
군은 올해 도입된 기본형 공익직불금 예산 169억원을 확보하고, 23일부터 신속하게 지급할 예정이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올해 처음 시행하는 기본형 공익직불제는 기존 쌀직불제·밭직불제·조건 불리 지역 직불제를 통합해 경작면적에 따라 보조금을 차등 지급하는 면적직불금과 경작면적이 0.5㏊ 이하 등의 요건을 충족하는 농가에 120만원을 지급하는 소농직불금으로 나뉜다.
 
이에 따라 군은 관내 3159농가에 소농직불금을, 5421농가에 면적직불금을 각각 지급해 농가의 소득안전망이 강화되고 농업 활동 환경 보전, 농촌 공동체 유지 등 공익적 기능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병옥 군수는 “올해 코로나19와 여름철 집중호우·태풍으로 인한 농업피해로 힘든 시기를 겪은 지역 농업인들을 위로하고, 어려운 농촌 현실을 고려해 공익직불금을 신속하게 지급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농가소득 증대뿐만 아니라 건강하고 활기찬 농촌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321885@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