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주시, 1조1263억 규모 2021년 예산안 편성…지역경제 회복 집중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기자 송고시간 2020-11-24 08:45

올해 당초 예산보다 565억 증가, 일반회계 9577억·특별회계 1686억
충북 충주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충주시가 ‘시민의 삶의 질 향상’ 실현을 위한 내년 예산안 1조1263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24일 시에 따르면 제출된 내년도 예산은 올해 당초 예산 1조698억원보다 565억원(5.2%)이 증가했으며, 일반회계는 9577억원, 특별회계는 1686억원으로 편성됐다.

분야별 예산은 ▶일반행정 및 안전 682억원 ▶교육·문화·체육·관광 766억원 ▶사회복지·보건·환경 5092억원 ▶농림·수산 1272억원 ▶산업·교통·지역개발 1894억원 등이다.

이번 예산은 코로나19의 장기화에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휴식공간을 마련하는 데 중점을 두면서 침체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호우피해 복구 완료에 집중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도시녹화로 시민들의 휴식공간 마련’을 위해 ▶시민의 숲 및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52억원 ▶복합체육센터 및 공원 조성 47억원 ▶수안보 도시생태공원 조성 11억원 ▶주요시가지 녹지대 및 가로화단 조성 14억원 ▶꽃의 거리 조성 4억원 등을 편성했다.

또 ‘걷기 좋은 명품길과 찾고 싶은 도시 조성’을 위해 ▶충주호 출렁다리 조성 5억원 ▶목계솔밭 캠핑장 조성 38억원 ▶금가 달숯공원 조성 31억원 ▶계명산 자연휴양림 시설개선 27억원 ▶동량 감성길 조성과 종댕이길, 비내길 개선 등에 10억원을 투입한다.

‘품격있고 정돈된 도시구현’을 위해 ▶5개 지역 도시재생 사업 123억원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조성 83억원 ▶도로개설 및 정비 275억원 등도 함께 책정했다.

‘지역경제 활성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기업 투자보조금 50억원 ▶기업도시 연구 용지 매입 73억원 ▶충주사랑상품권 발행비용 86억원을 편성했다.

특히 지출구조조정과 경상경비 절감을 통해 마련한 13억원의 재원으로 ▶소상공인 점포환경개선 및 이자 비용 지원 10억원 ▶청년농업인 농지임차료 지원 1억원 ▶농수산물 택배비 지원 1억원 등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계층을 위해 지원한다.

이어 ‘시민 삶의 질을 높이는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주거급여 83억원 ▶생계급여 275억원 ▶기초연금 1043억원 ▶노인일자리 지원 152억원 ▶아동수당 109억원 ▶영유아보육료 249억원 등을 편성했다.

이 외에도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맞춰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숲 조성 52억원 ▶전기 및 수소자동차 보급 137억원 ▶운행경유차 배출 저감사업 58억원 등 247억원을 반영했다.

한편 농업 분야 예산은 올해 당초 1033억원보다 238억원(23%)이 증가한 1273억원으로, 기본형 직불제 97억원의 증가와 산사태 복구비용 95억원이 주된 요인으로 분석됐다.

조길형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내수경기 침체로 세수 전망이 전년 수준에 머물고, 보통교부세도 올해 당초보다 215억원 감소하는 등 어려운 여건을 고려해 불요불급한 예산의 지출구조조정과 업무추진비를 포함한 경상경비 10% 절감을 단행했다”며 “가용할 수 있는 재원을 최대로 활용해 필요한 사업예산이 적기에 투입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가 제출한 2021년도 당초 예산안은 오는 12월3일부터 열리는 충주시의회 제252회 제2차 정례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18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321885@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