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3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양평군, 백년을 이어갈 품격 있는 장수음식점 현판식 개최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기자 송고시간 2020-11-26 12:55

양평군민의 위상과 품격을 담은 대표음식 발굴
 
정동균 양평군수(왼쪽에서 네번째)가 장수음식점으로 선정된 신내보리밥을 찾아 현판식을 갖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 양평군(군수 정동균)은 지난 24일 양평군만이 가지고 있는 추억과 맛이 있는 장수음식점을 선정해 현판식을 가졌다. 군에서 발굴하는 장수음식점은 양평지역의 맛과 역사를 대표하는 음식점 홍보를 위해 25년 이상 된 음식점을 대상으로 평가, ‘신내보리밥, 진지상, 콩리’ 등 3개 업소가 선정됐다.
 
이번 장수음식점 발굴사업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되어 1차 서류심사, 2차 전문가와 일반인이 미식투어단의 잠행평가를 거쳐 발굴해, 최종 선정된 3개 업소는 향후 맛지도 및 스토리텔링북 제작, 각종 SNS를 통한 홍보 등을 지원 할 계획이다.
 
장수음식점으로 선정된 신내보리밥 배연정 씨는 “25년 이상의 세월의 맛을 보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 청결과 친절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고, ‘진지상’의 손창우 씨는 “장수음식점이 되어 너무 뿌듯하고 양평군의 이미지에 누가 되지 않도록 서비스 강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콩리’의 김남수 씨는 “장수음식점에 선정된 만큼 어머니의 음식철학을 이어받아 오시는 손님들에게 좋은 재료를 사용한 맛있는 음식과 친절한 서비스로 양평군의 명소가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양평군에서 오래된 맛과 전통이 있는 장수음식점에 선정된 것을 축하드린다”며, “장수음식점에 선정된 만큼 초심을 잃지 말고 전통의 맛을 지켜주길 바라며, 아울러 찾아오시는 손님들에게 맛은 물론이고 친절에도 신경 써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lbkk686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