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7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 1심서 징역 40년…범죄집단 인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0-11-27 00:00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 1심서 징역 40년…범죄집단 인정./아시아뉴스통신 DB

여성들을 협박해 아동·청소년 성착취물을 제작하고 판매·유포한 혐의로 붙잡힌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에게 징역 40년이 선고됐다.

26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30부(부장판사 이현우)는 이날 범죄단체조직, 아동·청소년 음란물 제작 등 혐의로 기소된 조주빈에게 징역 40년을 선고했다. 
 

또한 30년간 전자발찌 부착명령도 내렸다.

재판부는 "박사방 조직은 형법114조에서 말하는 범죄를 목적으로 한 집단임을 충분히 인정할 수 있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