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1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 코로나19 대응 의료인 동참 이어져

[충북=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송고시간 2021-01-03 11:00

3일 만에 간호사, 간호조무사 등 80명 참여
의료인들이 충북 음성 소망병원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다.(사진제공=충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충북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료인들의 동참이 이어지고 있다.
 
3일 도에 따르면 지난해 29일부터 31일까지 사흘만에 충북도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의료인력 모집에 간호사 12명, 간호조무사 52명, 임상병리사 16명 총 80명이 참여했다.
 
이들 중 35명은 음성소망병원과 청주의료원 등에서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 등 의료인력 피로해소와 환자의 생명보호에 헌신하고 있다.
충북도는 감염병전담병원 운영과 신속항원검사 확대, 병상확충 등 방역에 속도를 내고 있지만 의료현장과 선별진료소 근무에 중증환자 간병까지 의료인들은 한계상황에 부딪혔다.
 
대규모 확진자가 발생한 음성소망병원(95명 확진)과 감염병전담병원인 청주의료원, 충주의료원은 의사, 간호사 등 의료인 확충을 중수본에 요청했으나 적정인원과 적기배정이 어려운 상황이다.
 
또 충북도가 확대 추진 중인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키트 검사를 위한 의료진도 부족하다.
 
충북도는 이러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의료인력을 모집 중에 있다.
 
도 관계자는 “80명 의료인의 참여로 지쳐있던 의료인과 환자에게 희망을 줬다”며 “더 많은 의료인의 참여가 절실하다”고 도움을 호소했다.
 
baek341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