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1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진천군, 노후 주택 정비…총 3억1000만원 투입

[충북=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송고시간 2021-01-07 11:24

범죄, 붕괴, 환경오염, 화재 등 각종 안전사고 예방 기대
진천군청사./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충북 진천군이 새해를 맞아 지역 주민들의 쾌적한 주거 환경 조성을 위해 노후 주택 정비에 나선다.
 
7일 군에 따르면 공동주택관리법과 진천군 조례에 따라 2021년도 진천군 공동주택 지원사업 업무처리 매뉴얼을 마련해 관내 노후된 공동주택, 단독주택, 빈집 등을 정비한다.
 
공동주택의 경우 지원 대상은 사용승인 후 10년이 경과한 공동주택으로 총 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기로 했다.
 
지원범위는 총 사업비가 2000만원 미만의 경우 사업비 전액을 보조하며 2000만원 이상이면 사업비의 50%를 지원, 최고한도 5000만원까지 가능하다.
 
지원내용으로는 ▶단지 안의 도로, 그 부속시설 ▶상·하수도, 정화조 시설 ▶옹벽, 보안등, 방범용CCTV 시설 ▶어린이놀이터, 경로당, 도서실, 놀이방 등의 유지·보수가 포함된다.
 
다만 공동주택 사업주체의 하자보수 책임기간이 경과한 시설물에 한해 지원된다.
 
지원 신청은 오는 29일까지 공동주택의 입주자 대표 또는 이장이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 산업개발팀에 접수하면 되며 지원사업에 대한 적정성 여부를 검토해 3월경 지원대상, 범위, 금액 등을 결정하게 된다.
 
단독주택은 20년 이상 노후된 주택이 지원 대상이다.
 
총 10개소에 대해 50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되며 개소당 300만원에서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된다.
 
사업내용으로는 노후된 주택단지의 주차공간을 확충하거나 군민의 주거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다양한 수선·유지 비용을 지원한다.
 
거주 또는 사용여부를 확인한 날부터 1년 이상 아무도 거주하지 않거나 사용하지 않는 농촌 주택과 건축물도 정비를 진행한다.
 
지원규모는 총 20개소, 2000만 원으로 개소당 100만원을 지원하며 비거주 주택을 정비하거나 철거비용으로 사용된다.
 
이 밖에 노후 공동주택 경관개선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사용승인 후 10년 이상, 100세대 미만 공동주택 2개소에 대해 4천만원을 투입해 공동주택 색채디자인과 도색을 지원한다.
 
군 관계자는 “노후된 주택으로 인한 각종 범죄, 붕괴, 환경오염, 화재발생의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사업 대상자를 투명하게 선정하고 신속한 사업 진행을 통해 군민의 주거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baek341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