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0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진천군, 후계농업경영인 발굴

[충북=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송고시간 2021-01-08 09:14

정예 농업인력 양성…27일까지 대상자 접수
충북 진천군 농업관련 컨설팅 모습./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충북 진천군이 지역 농업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유망한 예비 농업인과 농업경영인 발굴에 나선다.
 
8일 군에 따르면 1970년부터 2004년 이전에 출생한 군민을 대상으로 일정기간 자금·교육·컨설팅 등 종합적인 지원을 통해 정예 농업인력을 양성한다.
 
신청자격은 영농에 종사한 경력이 없거나 10년 이하인 자로 대학의 농업 관련 학과나 농업계 고등학교 졸업 또는 군수가 인정한 농업 교육기관에서 관련 교육 이수를 완료해야 한다.
 
신청은 오는 27일까지 해당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접수하면 되며 3월경 대상자를 최종 선발한다.
 
대상자로 선정될 경우 ▶농지구입, 임차 ▶시설설치 ▶농기계 구입 등 후계농업경영인 육성자금으로 세대당 최대 3억 원을 연 2% 고정금리로 지원한다.
 
청년후계농도 별도 선발해 영농정착을 지원하기로 했다.
 
신청 대상은 1981년부터 2004년 이전 출생한 3년 이하의 독립경영 또는 2018년 이후 경영주 등록자다.
 
신청은 오는 27일까지 농림사업정보시스템을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독립경영 1년차는 3년 동안 월 100만원을, 2년차는 2년 동안 월 90만원을, 3년차는 1년 동안 월 80만원을 바우처 방식으로 지원한다.
 
또 독립경영 5년차 종료 시까지 안정적 정착에 필요한 농지, 영농기술·경영역량 교육, 컨설팅 등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건실한 농업 경영이 이뤄지기 전까지는 많은 자금이 요구되고 시행착오 또한 뒤따르기 마련이기에 이를 뒷받침해 줄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해 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지역 농업의 밝을 미래를 위해 꿈이 있는 농업인들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 고 말했다.
 
baek341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