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0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겨울철 한파와 폭설 등 재해 대비해야

[충북=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송고시간 2021-01-08 09:36

충북농기원, 난방 및 보온자재 보강, 전기안전 점검 강조
충북농업기술원은 폭설 등으로 인한 농업시설 피해예방을 당부했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충북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올해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많은 눈이 예상된다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겨울철 농업 재해가 우려된다며 비닐하우스와 축사시설 등 각종 농업시설물 피해예방을 위해 꼼꼼한 점검을 당부했다.
 
겨울철 기상재해로 발생하는 농업시설물 파손과 난방기 고장, 무너짐 사고는 시설뿐 아니라 시설 내 농작물 피해로 이어지기 때문에 오래된 난방장비와 시설물일수록 사전 점검이 매우 중요하다.
 
시설작물은 생육 한계온도 이하로 내려가면 심한 경우 농작물이 얼어 죽을 수 있고 수분과 수정 불량에 의해 수량감소나 기형과 발생이 증가해 상품성이 떨어진다.
 
보온을 위해 장기간 하우스를 밀폐하게 되면 하우스 안 습도가 높아져 각종 병이 발생해 적절한 환기도 필요하다.
 
인삼 재배시설 햇빛 가림망 및 과수원 방조망은 망 윗부분을 걷어 내거나 측면으로 말아두어 많은 눈에 의한 무너짐 피해 예방 조치를 하고 간이 버섯 재배사는 보온덮개 위에 비닐을 씌워야 한다.
 
축사는 파손된 단열재를 보수하여 알맞은 온도을 유지하고 내부 순환 팬을 가동해 가스발생량과 온도를 고려하여 적절한 환기를 해야 한다. 외부에서 유입된 공기가 가축에게 직접 닿을 경우 호흡기 질병이 생길 수 있으니 유의하도록 한다.
 
안전을 위해 문어발식 전기사용을 금지하며 난방기 주위에는 불이 잘 붙는 인화성 물질을 치워 화재 발생 요인을 차단해야 한다.
 
최재선 기술보급과장은 “이번 겨울은 한파와 폭설에 취약한 시설 보완과 전기안전점검 등을 생활화해 농업재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 써 달라”라며, “혹시 피해가 발생했을 경우각 지역 행정복지센터에 즉시 신고해 복구지원을 요청해야 한다”고 말했다.

baek341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