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1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광주광역시 의사·간호사회 "시민들께 죄송"...병원·요양시설 확진자 속출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조대현기자 송고시간 2021-01-14 19:22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4일 오후 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방역대책과 관련해 양동호 광주시의사회장, 김숙정 광주시간호사회장과 함께 온라인으로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제공=광주광역시청)

[아시아뉴스통신=조대현 기자]광주광역시 관내 병원과 요양시설에서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양동호 광주시 의사회장과 김숙정 광주시 간호사회장은 14일 "시민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스럽고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이들은 담화문을 통해 "의료와 요양시설의 특성상 종사자가 확진되면 질병에 취약한 사람들에게 끼치는 영향이 크므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지만 요양시설과 병원에서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광주지역 모든 의료기관장들은 의료시설 내 방역관리 체계를 더 촘촘하게 관리해 의사, 간호사 등 의료인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간호조무사, 요양보호사, 간병인, 의료 및 요양시설 관리자 등 돌봄영역에서 근무하는 분들과도 유기적으로 협조해 코로나 위기가 하루빨리 종식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3500여 광주시의사회원과 9000여 광주시간호사회원, 의료기관에 종사하는 의료인 모두가 광주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고 있다는 무거운 책임감을 절감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겠다"며 "이 고비를 잘 넘겨 코로나 위기가 하루빨리 종식되고 평화롭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했다.

cdhsh5529@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