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2월 27일 토요일
뉴스홈 스포츠
전북, 일류첸코 영입...마지막 퍼즐 완성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1-19 00:00

(사진제공=전북현대모터스)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지난 시즌 K리그 우승을 차지한 전북이 일류첸코를 영입하며 K리그1 최고의 공격력을 갖추게 됐다.

전북현대모터스 지난 18일 포항 공격수 일류첸코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전북은 구스타보, 김승대로 이어지는 최고의 공격력을 갖추며 올 시즌 K리그1 5연패와 함께 ACL 우승에 더욱 큰 힘을 얻게 됐다.

지난 2019년 시즌 도중 포항 유니폼을 입은 일류첸코는 이적 첫 해 18경기에서 9골을 기록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시즌 30경기에 출전해 22골 9도움을 기록, 경기당 1개 이상의 공격 포인트를 기록할 정도로 뛰어난 공격 본능을 지녔다.

공격 지역 어느 위치에서든 골을 기록할 수 있는 일류첸코의 영입은 구스타보와 함께 제공권에서도 압도적인 우위를 차지할 수 있어 세트피스 골에 대한 기대감도 높였다.

이번 일류첸코의 영입으로 김상식 감독이 추구하는 ‘화공’(화끈하고 화려한 공격)을 펼칠 수 있는 마지막 퍼즐을 맞췄다.

일류첸코는 “전북은 K리그에 올 때부터 좋은 팀이란 걸 느꼈다”며 “나도 올 해는 우승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가 있다. 좋은 선수들과 호흡을 잘 맞춰 꼭 우승컵을 들어 올리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상식 감독은 “말이 필요 없는 선수다. 올 시즌 팬들에게 더욱 화끈한 공격축구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김승대, 구스타보와 좋은 시너지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일류첸코는 남해에서 진행되고 있는 동계 전지훈련에 합류해 선수단과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