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애플카 생산기지, 기아차 미국 조지아 공장 '유력'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조창용기자 송고시간 2021-01-19 21:37

기아차 주가 16% 급등...2012년 이후 첫 8만원 돌파
기아차 미국 조지아공장./ 기아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은 애플카 협력과 관련된 검토와 사업 진행을 기아가 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

19일 이데일리와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그룹은 애플카 협력과 관련된 검토와 사업 진행을 기아가 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

기아는 15일 발표한 중장기 전략인 ‘플랜S’에서 모빌리티 솔루션, 목적기반차량(PBV) 등의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 기아 브랜드만을 고집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모빌리티사업자들과 협력해 맞춤형 차량을 개발, 공급하겠다는 것이다. 현대차그룹은 기아의 이 계획이 애플카 사업에 적합하다는 판단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기아가 애플과의 논의를 거쳐 사업협력을 확정하게 되면 협력사업은 미국 조지아공장을 거점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미국에 있는 사업장에서 하는 것이 애플과의 협력을 원활하게 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애플카 생산 역시 조지아공장에서 이뤄질 전망이다. 다만 현대차가 애플카 사업을 하지 않는 것은 현대차의 경우 현대차 브랜드를 계속해서 키워나가야 한다는 의지가 강해 애플카 사업에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애플카 사업에서 현대차가 아닌 애플이 주도권을 갖게 될 경우 현대차가 애플카의 OEM공장으로 전락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한편, 기아차(000270)가 애플카 생산을 맡는다는 소식에 이날 주가는 10% 이상 급등했다. 시간외 거래에서는 상한가까지 치솟았다. 19일 기아는 이날 전일대비 16.64% 오른 8만34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소폭 플러스권에서 거래를 시작한 기아차는 갈수록 상승폭을 확대해 장중 최고가로 거래를 마감했다. 기아가 8만원을 넘어선 것은 지난 2012년 6월20일 이후 처음이다. 

[아시아뉴스통신=조창용 기자]


creator2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