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2월 26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울산시, ‘설 명절대비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단속’ 실시

[부산=아시아뉴스통신] 최상기기자 송고시간 2021-01-25 12:27

울산시청/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최상기 기자] 울산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제수용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도록 ‘설 명절대비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1월 26일부터 2월 9일까지 실시되는 이번 단속은 전통시장, 대형‧중소형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수산물을 대상으로 한다.

주요 단속사항은 설 명절을 맞아 수요가 급증하는 명태, 조기, 문어, 오징어 등 제수용 수산물과 거짓표시가 우려되는 성수품목 꽁치 과메기, 대게 등 선물용 수산물의 원산지표시 위반행위 등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수산물 유통질서 확립과 소비자가 믿고 수산물을 구입 할 수 있는 분위기 조성을 위해 판매자는 정확한 수산물 원산지 표시를, 소비자는 철저한 원산지 확인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며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경우에도 5만 원에서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