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2월 27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 코로나검사...권덕철 복지부 장관은 음성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송고시간 2021-01-27 00:00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윤의일 기자] 최근 코로나19에 감염된 보건복지부 직원과 접촉한 권덕철 장관이 진단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26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권 장관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으로 확인되면서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일단 검사 결과는 음성으로 나왔지만 확진된 직원과 접촉이 있었던 관계로 권 장관은 2∼3일 후 다시 검사를 받을 계획이다.

특히 확진 판정을 받은 복지부 직원이 권 장관을 가까이서 보좌하는 수행비서인 점에 감안해 권 장관은 확진자의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2주 동안 자가격리에 들어갈 전망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도 선제적으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방역당국 등에 따르면 권 장관은 복지부 직원의 확진으로 밀접 접촉자로 분류될 가능성이 있어 26일 오후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음성으로 확인됐다. 권 장관은 현재 자체적으로 격리에 들어갔다.

정 청장은 이날 충북 오송 질병청에서 열린 '코로나19 백신 의정 공동위원회'에서 권 장관을 만났으며, 전날에도 공동 업무계획 브리핑에서 권 장관과 자리를 함께했다.

방역당국 관계자는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것이 아니라 현재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것은 아니다"면서 "사전 예방적 차원에서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았는데 결과는 내일 아침께 나올 듯하다"고 설명했다.


news062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