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3일 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자넷리 시한부 판정, "세 딸 위해 포기하지 않을 것"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2-20 10:40

(사진=워싱턴포스트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자넷리(이진희)가 시한부 판정을 받았다.

미국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자넷 리가 최근 난소암 4기 진단을 받았다.

보도에 따르면 최대 1∼2년 정도 생존 가능하다.

자넷리는 "당구대에 섰을 때와 똑같은 결의로 이 싸움과 맞서겠다. 짐 발바노가 말한 것처럼 세 딸을 위해서라도 절대 포기하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89년 당구에 입문해 1991년 프로 전향한 자넷리는 1994년 세계여자프로선수협회(WPBA) 챔피언십 우승, 1999년 비에이하스 서던 캘리포니아대회 우승, 2001년 Akita World Games 우승, 2001년 BCA 9-Ball챔피언쉽 우승, 2003년 레이디스챔피언스 토너먼트 우승, 2004년 아틀란타 여자 챔피언쉽 우승 등을 기록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