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해남군 코로나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공직자 앞장”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박용준기자 송고시간 2021-02-23 14:31

직원 복지포인트 해남사랑상품권 지급, 해남 사랑 투어·꽃 사주기 캠페인도 운영
해남군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돕기 위해 군 공직자 전원이 맞춤형 복지포인트 90%를 지역 상품권으로  대처한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용준 기자]전남 해남군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군 직원들이 솔선수범해 나가기로 했다.
 
군은 올해 군 공직자 맞춤형 복지포인트 90%를 지역 상품권으로 지급한다고 23일 밝혔다.
 
지역 상품권은 해남사랑상품권 80%, 온누리상품권 10%로 지역 내 소상공인들에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 경제 활력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개별 신청을 통해 복지포인트 전액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받은 공직자 수가 1000여 명에 달해 전체 15억여 원 중 14억여 원이 상품권으로 지급될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은 비율은 전국 지자체에서도 가장 높은 수준으로, 군은 상품권을 활용한 지역상가 활성화에도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군은 이번 달부터 전 직원이 동참한 해남 사랑 투어도 실시한다.
 
지난해 코로나 극복을 위해 처음으로 시행된 해남 사랑 투어는 해남사랑상품권을 활용해 지역 관광지나 음식점 등을 이용하는 소비촉진 운동이다.
 
이를 위해 직원 복리 후생사업으로 1인당 1만 원, 총 1300여만 원의 해남사랑상품권을 지원하고, 상가 이용 후 인증사진을 게재하는 릴레이가 펼쳐지고 있다.
관내 화훼농가를 대상으로 한 꽃 사주기 캠페인도 계속되고 있다.
 
군과 유관기관 등을 대상으로 알스트로메리아, 스토크, 스타티스 등 관내에서 생산되는 꽃으로‘1테이블 1플라워 운동’이 추진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코로나19 이후 어려워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군 공직자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시책들을 발굴, 시행하게 됐다”며“공직자들의 노력이 소상공인 등 지역 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1963yj@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