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3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목포해경, 해상 인명구조 ‘숨은 의인’ 표창 수여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1-02-23 16:25

해상 익수자 발견 즉시 신속한 신고로 소중한 생명 구해
목포해경은 해상에서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기여한 민간인과 경찰관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왼쪽부터 고영종 씨, 임재수 목포해경서장, 김윤민 경장, 최희재 경장.(사진제공=목포해양경찰서)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전남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해상에서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큰 기여를 한 민간 유공자 1명과 경찰관 2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고 23일 밝혔다.
 
목포해경에 따르면 고영종씨는 지난 14일 오후 11시 44분쯤 목포 북항 부두 앞 해상에서 익수자 A씨를 발견, 사고발생 직후 해경에 신고와 상황 전파 등 신속한 대처로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또 상황실 최희재 경장이 신속한 신고 접수 및 상황처리를, 북항파출소 김윤민 경장은 A씨를 해상에서 구조한 직후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의식 및 맥박, 호흡을 정상으로 회복시키는 등 결정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민간 유공자 고영종씨는 “늦은 시간 인적이 드문 해상에서 익수자를 발견할 당시 놀라고 당황스러웠지만 지체 없이 해경에 신고했다”며, “익수자가 무사히 구조돼 다행이다”고 밝혔다.
 
임재수 목포해양경찰서장은 “위험에 처한 익수자를 발견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신 덕분에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어 정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