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3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당진 LNG생산기지 건설사업’ 지역발전 상생협약 체결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천기영기자 송고시간 2021-02-23 17:14

한국가스공사 3조3265억원 투입, 지역건설 경기 활성화 기대
23일 충남 당진시는 한국가스공사와 ‘당진LNG생산기지 건설사업’ 관련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천기영 기자]충남 당진시는 23일 시청 해나루홀에서 한국가스공사와 ‘당진LNG생산기지 건설사업’ 관련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홍장 당진시장과 성영규 한국가스공사 부사장이 참석해 LNG생산기지 건설공사 착수에 앞서 지자체와 업체 간 상호협력을 강화함으로써 지역 상생발전을 위한 여러 방안을 모색했다.

또 상생시스템 운영을 통해 ▲지역건설업체의 건설공사 참여 확대 방안 모색 ▲지역 업체 생산제품과 지역 농수산물의 우선구매 ▲사회공헌활동 참여 등 지역 친화 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계속되는 경기침체 속에서 대규모 토목건설 사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함께 지역건설업체를 우선 이용함으로써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가스공사 당진LNG기지는 정부 에너지 정책에 따라 천연가스 수급과 공급 안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 내 약 89만m2(26만8000평) 부지에 들어선다.

사업비 3조3265억원을 투입해 저장탱크 10기(200만㎘ 규모 저장시설), 기화송출설비, LNG 수송선 접안설비(27만t(㎘)급)와 LNG 벙커링 설비 등을 올해 상반기에 착공해 2031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chunky100@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