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6일 금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이수영 계부 폭력 고백, "남동생 발로 밟아..."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3-05 14:27

(사진=유튜브 채널 '새롭게하소서CBS'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이수영이 가정사를 고백했다.

이수영은 최근 '새롭게 하소서'에서 "엄마가 재혼하고 제가 굉장히 힘들었다. 계부가 소위 말하는 나쁜 계부의 전형적인 모습을 취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분이 영어를 전지에 써서 문법을 가르쳐주실 때 저는 공부도 곧잘 했기 때문에 견뎠다. 근데 막내는 잘못따라오고 졸기도 했다. 다음날 귀가했더니 남동생을 발로 밟고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저도 그때 고1 정도밖에 안됐기 때문에 힘이 없고 여러 가지 생각이 들었다. 이거를 너무 저항하면 엄마가 힘들까? 또 얘를 보호하지 않으면 어떻게 되지? 여러 가지 생각이 드니까 할 수 있는 게 소리 지르고 울면서 소변을 봐버렸다. 그리고 쓰러졌다."라며 "말할 수 없는 여러가지 사건들이 매일 일어나 너무 힘들던 시기였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수영은 지난 199년 'I Believe'로 데뷔해 '휠릴리', 'Grace', '라라라', '단발머리'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사랑받았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