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0일 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윤여정 여우조연상 수상, 한국 배우 최초!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4-05 13:40

윤여정/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미나리' 윤여정이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윤여정은 4일(한국시간) 진행된 제27회 미국배우조합상 시상식에서 영화부문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이는 한국 배우 최초다.

앞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이 시상식에서 앙상블상을 받은 바 있으나 한국 배우 개인이 상을 받은 것은 처음이다.

한편, '미나리'는 희망을 찾아 낯선 미국 땅으로 이민을 선택한 한국인 가족의 따뜻하고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