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하남시-광주하남교육지원청-신우초 협약 체결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기자 송고시간 2021-04-07 15:56

초등돌봄 위한 ‘학교돌봄터’ 함께 만든다
하남시-광주하남교육지원청-신우초 협약 체결./사진제공=하남시청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 하남시와 광주하남교육청 및 신우초등학교가 초등학교 돌봄 공백 해결을 위해 손을 잡았다.
 
시에 따르면, 지난 6일 시장 집무실에서 김상호 시장, 한정숙 교육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학교돌봄터’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학교돌봄터’는 학부모들이 선호하는 학교 내 공간을 활용해 초등학교 대상 돌봄을 확대코자 하는 것으로, ‘학교돌봄터’사업은 기존 초등돌봄과는 다르게 신우초에서 교실을 제공하고 시가 운영을 맡게 된다.또 설치비용은 교육청이 부담하고, 운영비용은 보건복지부·교육청·시가 1:1:2 비율로 분담한다.이용대상은 돌봄을 희망하는 신우초 및 인근 초등학교 학생이며, 운영시간은 학기 중 13시~19시, 방학 중 9시~19시다.
 
김 시장은 “맞벌이 가정 증가에 따른 돌봄 수요 및 코로나19로 인한 긴급 돌봄 필요성에 비해 돌봄서비스 공급은 여전히 부족한 실정”이라며, “이번 협약으로 구축되는 학교돌봄터가 돌봄 수요를 충족시키고, 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돌파구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른 학교돌봄터는 신우초 3개 교실에 마련되고, 오는 9월 신우초 개교에 맞춰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다.이밖에도 이날 양 기관은 하남시만의 특성을 반영한 교육지도 제작 등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 협력해 가기로 했다.그러면서 한 교육장은 김 시장의 3대 핵심 비전 중 하나인 교육도시 조성을 위한 제안을 하기도 했다.
 
한 교육장은 “하남시의 교육환경, 학생 변화 추이 등 교육 관련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시와 교육지원청, 그리고 시민단체가 함께 하남시만의 교육사업을 발굴하고 교육인프라를 확충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lbkk686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