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0일 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롯데칠성, 와인판매 자회사 부당지원에 '검찰 조사'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1-04-08 06:00

롯데칠성, 와인판매 자회사 부당지원에 '검찰 조사'./아시아뉴스통신 DB

롯데칠성음료가 와인을 판매하는 자회사를 부당지원한 사실이 적발돼 검찰 조사를 받게 됐다.

6일 공정거래위원회는 롯데칠성음료가 자회사인 MJA와인(이하 MJA)을 부당 지원한 사실을 적발해 과징금 총 11억원을 부과하고 롯데칠성을 검찰에 고발한다고 6일 밝혔다.

공정위 조사결과에 따르면 롯데칠성은 자회사 MJA의 손익개선을 위해 자신의 와인 공급가격에 할인율을 높게 적용하는 방식으로 MJA에 와인을 저가에 공급했다.

또 MJA의 판촉사원 용역비용을 부담했고 자사 인력을 MJA 업무에 투입시킨 것으로 확인됐다.

이를 통해 롯데칠성은 지난 2009년부터 10년 이상 장기간 MJA에 대하여 총 35억 원의 경제상 이익을 제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