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해남 땅끝항 여객선 터미널 준공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박용준기자 송고시간 2021-04-08 14:39

연간 27만여 명 이용객 편의 증진“땅끝 여행이 즐거워진다”
지난 2019년에 착공한 땅끝항 여객선 터미널이 8일 신축돼 준공식을 가졌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용준 기자]전남 해남군 땅끝항 여객선 터미널이 신축됐다.
 
땅끝항은 해남군의 유일한 연안항으로, 해남군과, 완도 노화도, 횡간도, 흑일도 등 지역주민들과 해남을 찾는 관광객들이 연간 27만여 명이 될것으로 전망된다.
 
8일 열린 준공식은 명현관 군수를 비롯해 윤재갑 국회의원, 송상락 전남도 행정부지사와 관계자 등이 참석, 땅끝항 신축을 축하했다.
 
땅끝항 여객선 터미널 신축공사는 국가 항만 기본계획에 따라 국비 31억 7400만 원을 투입, 지난 2019년 12월 착공하고 1년 4개월만인 지난달 31일에 공사를 완공했다.
 
지상 1층 연 면적 499.6㎡ 규모의 시설로 매표소, 대합실, 사무실 등의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땅끝 일출의 이미지를 형상화해 지어졌으며, 특히 건물 옥상에 설치된 반원 모양의 미디어글라스는 62개의 진공 유리판으로 구성돼 있어 LED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 구현과 홍보영상 연출이 가능해 야간에도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땅끝의 대표적인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동안 땅끝항에는 여객선 터미널이 없어 조립식 건물에서 매표소 운영을 해 많은 불편을 겪어 왔으나 여객선 터미널이 준공됨에 따라 매표 및 탑승대기, 휴식 등 공간이 마련돼 이용객들이 쾌적하고 편리하게 뱃길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매표소를 운영하는 노화농협과 해광운수도 기존 시설을 폐쇄하고 이번 달 중 이전 입주할 예정이다.
 
명현관 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여객선 터미널이 해남, 완도 지역주민들과 땅끝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1963yj@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