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8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 천안시의회, 공공임대주택 적정분양가격 산정 촉구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고은정기자 송고시간 2021-04-08 17:35

서민의 내 집 마련에 대한 꿈을 지킬 수 있도록 정부가 나서줄 것 호소
 충남 천안시의회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고은정 기자] 충남 천안시의회 의원 일동은 8일 공공임대주택의 분양가 산정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불당동 LH 천년나무 7단지와 관련해 『공공임대주택 적정분양가격 산정 촉구 성명서』를 발표했다.

천안시의회에 따르면 의원 일동은 이번 성명서를 내고 "서민들의 내 집 마련에 대한 꿈을 지키고 주택정책의 목표가 올바르게 실현될 수 있도록 정부와 정치권이 함께 나서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정부는 10년 공공임대주택의 적정한 분양전환가격 산정방안을 마련 할 것 ▲정부와 정치권은 「공공주택 특별법」 개정을 통해 무주택 서민의 아픔을 통감하고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서 앞장 설 것을 촉구 했다.

앞서 지난 1일 불당동 LH천년나무아파트에서 분양가 문제 해결을 위해 마련된 간담회에 참석했던 천안시 건설교통위원회 배성민 의원은 “적정한 분양가 반영을  위해 시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종담 의원은 “무주택서민아파트의 조기분양을 어렵게 시작한 만큼 분양전환가 산정방식을 타도시에서 적용한 사례와 동일하게 해줄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며 "서민들이 내 집 마련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관계 기관에서 적극 협조해줄 것”을 강조했다.

황천순 의장은 “주거 안정은 시민의 삶과 직결된 문제이기 때문에 민생안정과 시민의 복리를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의정활동을 펼치는 시민의 대변자인 시의회에서 이를 간과할 수 없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침체가 가속화 되고 있는 시점에서 집 없는 시민들이 겪는 절망감을 정부와 정치권이 외면하지 말 것”을 강하게 피력했다.

한편 천안시의회는 국토부,한국토지주택공사,천안시,한국감정평가협회 등 관계 기관에 성명서를 송부할 예정이다.

rhdms953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