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7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 천안서북소방서, 복합건축물 화재 발생 신속한 대처로 사상자 Zero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고은정기자 송고시간 2021-04-11 20:22

 충남 천안서북소방서 두정동 복합건축물 화재 발생 신속한 대처로 사상자 Zero.(사진제공=천안서북소방서)

[아시아뉴스통신=고은정 기자] 충남 천안서북소방서(서장 박찬형)는 지난 9일 오후 5시 14분쯤 두정동 복합건축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 건물 내 갇혀있던 학생 A씨(17)를 비롯해 연기를 마신 학원생 등 총 12명을 신속히 구조했다고 11일 밝혔다. 

천안서북소방서에 따르면 구조된 인원 대부분은 중·고등 학생들로 미처 대피하지 못한 인원이 2층에 3명, 3층 5명, 4층 2명이 고립돼 있었지만 구조대원 및 진압대원이 신속히 건물 내부로 진입했다.

이어 보조마스크로 산소공급을 하면서 건물 밖으로 대피시켰다.

대피한 인원들은 모두 연기 흡입으로 관내 대형병원으로 분산 이송 된 후 상태가 호전돼 안전하게 귀가했다.

화재현장에 도착한 소방서 출동대는 즉시 대응1단계를 발령, 전 직원 비상소집을 가동하고 화재발생 약 25분 만에 신속히 인명구조와 화재진압을 완료했다.

소방대 도착 당시 건물은 검은 연기가 다량으로 분출됐고 내부는 앞이 보이지 않는 상태였다.

이러한 악조건에서도 상황실에서는 건물 정보가 담겨있는 소방활동 정보카드를 현장대원들에게 전파하고 건물 도면을 바탕으로 신속히 인명검색을 실시해 사망자 및 중상자는 단 한명도 발생하지 않았다.

이렇게 완벽한 화재진압과 인명구조를 할 수 있었던 이유는 상황팀과 현장지휘팀에 신속한 대응과 재난상황 발생과 동시에 유기적인 정보 공유 시스템을 평소에 구축해 진압작전이 완벽하게 수행할 수 있었다.

박찬형 서장은 "화재원인을 최초 지하층에서 발화된 점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과 피해상황을 조사중에 있다"며 "앞으로도 천안서북소방서는 시민의 안전을 위해 강도 높은 훈련과 최상의 인명구조 시스템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rhdms953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