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7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정부 "AZ·얀센 백신 구매계획 변동 없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4-16 06:00

정부 "AZ·얀센 백신 구매계획 변동 없어"./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정부는 접종 후 혈전 부작용 사례가 확인된 얀센 백신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에 대한 구매 계획에는 아직 변동이 없다고 밝혔다.

백영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백신도입총괄팀장은 15일 백브리핑에서 "'바이러스 벡터' 계열 백신에 대해서는 현재로선 구매 계획에 변동이 없다"면서 "이상반응을 모니터링하며 살펴나가야 할 문제"라고 밝혔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자문기구인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가 전날 접종중단 권고가 내려진 얀센백신의 사용여부 결정을 보류한 것과 관련, 별도의 전문가논의가 진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윤태호 중수본 방역총괄반장은 "아직 국내에는 얀센 백신이 도입되기 전이지만, 미국 상황을 지켜보고 국내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면서 관련 논의가 이뤄질 것"이라며 "질병관리청이 미국의 결정사항을 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국내 전문가 의견을 듣기 위해 준비 중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윤 반장은 '바이러스 벡터' 플랫폼으로 만들어진 백신에서 혈전 생성 문제가 잇따르면서 유럽연합(EU)이 이들 백신 제조사와 구매 계약을 중단할 것이라는 외신 보도와 관련해선 "EU가 내년에 이들 백신의 구매계약을 하지 않는다는 인터뷰를 인용한 보도로, EU의 공식적인 입장은 아니다"고 말했다.

정부는 백신 추가 구매와 관련해선 특정 백신에 국한하지 않고 다양한 경우의 수를 검토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