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8일 토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경콘진 제작지원작, 모스크바 국제 영화제간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4-22 08:54

영화 지하실 포스터./사진제공=경콘진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경기콘텐츠진흥원(이하 경콘진)은 ㈜파란오이의 '지하실'이 오늘 개막하는 제43회 모스크바 국제 영화제 비경쟁부문에 초청 상영된다고 22일 밝혔다.

'지하실'은 고양 경기문화창조허브의 2020년 뉴미디어 콘텐츠 제작유통지원(방송영상부문) 작품이다. 제작지원금 1억 원과 경기도 로케이션 촬영을 지원받았다.

'지하실'이 초청받아 상영되는 모스크바 국제 영화제는 세계 4대 영화제라고 불릴 만큼 오랜 역사와 전통을 지닌 영화제다. 1935년부터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매년 개최되었으며, 올해는 이날부터 29일까지 진행된다.

영화는 한국의 실리콘밸리인 판교에 핵폭탄이 터진 가운데, 3인 가족의 생존기를 그렸다. 실제 핵위협을 받고 있는 한국에서 살고 있는 중산층 가족이 인근지역에 핵폭탄이 터지면 어떻게 대응을 할까라는 상상을 판타지와 접목했다. '지하실'은 최양현 감독의 장편영화 데뷔작이다. 최양현 감독은 단편영화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전주국제영화제 등 다양한 영화제에 초청 된 경력이 있다.

경콘진 관계자는 “경콘진이 제작지원한 작품이 우수한 성과를 거두게 되어 기쁘다”며 “올해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좋은 작품들을 발굴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미디어 콘텐츠 제작·유통지원’ 사업은 경기도와 경콘진이 운영하는 콘텐츠 창업 지원센터 ‘고양 경기문화창조허브’의 대표사업이다.

올해는 오는 4월 26일까지 신청접수를 받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