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19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김청 파경, "결혼 3일 만에 속옷만 입고 나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5-04 10:04

(사진=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김청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김청은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나는 몸만 나왔다. 들어가보지도 못했다. 패물이고 뭐고 그대로 속옷만 입고 나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다이아 반지도 그사람 집에 있다."라며 "사람들이 내가 돈 보고 간 줄 안다. 사실은 내가 더 많이 썼다. 그게 억울하다. 돈을 보고 갔으면 위자료라도 챙기지 않겠냐."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