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6일 목요일
뉴스홈 종교
MCnet 대표 이승제 목사, '여호와를 경외하라!'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오준섭기자 송고시간 2021-05-05 05:01

가까운교회 이승제 담임목사.(사진제공=가까운교회)

잠언 2:1-15

일상에서 돈이 필요한 것처럼 여호와를 경외하라.

오늘의 잠언은 만일...이라는 조건으로 시작한다. 
만일이라함은 선택의 여지를 독자인 나 자신에게 주는 것이고, 나의 자유의지와 결단이 개입됨을 전제로 한다. 

만일....그것을 찾으면이다.
그것은 아버지가 자식에게 주는 지혜의 말, 성경말씀, 하나님의 말씀일 것이다.

그 지혜의 말을 찾는 열심을 1절~4절까지 만일이라는 조건으로 달았다.
지혜의 말을” 받고, 간직하고, 기울이고, 명철에 두고, 소리를 높이고, 은을 구하듯, 감추어진 보물을 찾듯이 찾는다면...” 으로 반복 강조한다.

이 시대 용어로 한마디로 한다면, “돈이 필요하듯..”이 아닐까?
성경엔 은을 구하듯이라고 표현되었다. 당시 은은 거래증표, 즉 돈이었다.

일상에 돈이 필요하지 않은 구석이 거의 없다.
숨쉬고 살아가는데도 돈이 든다. 지금은 밖에서 마스크를 해야하기 때문이다.

의, 식, 주는 돈이 있어야 제공이 되고, 문화생활, 관계, 정서안정까지 이 시대 돈 없이 돌아가는 것이 거의 없다. 그래서 우리는 자연스럽게 경제활동과 연결하고 , 경제안정은 어느 정도의 생활안정을 주는 것이 사실이다.

그 돈을 구하듯 지혜의 말을 구하면...이란 조건이다.
일용할 양식이 필요하고,
그 일용할 양식을 구하듯 지혜를 구하게 되면 맞게되는 결론이 있다.

“여호와 경외하기를 깨달으며 하나님을 알게 되리니...”
길은 하나님께 통하게 된다. 
그 분이 지혜의 근본이요, 정의의 길을 보호하시는 분이시요, 
우리들의 길을 보존하시는 분이시기 때문이다. 

악을 부러워할 것없다. 
그 길의의 끝은 패역이기 때문이다.

오늘도 여호와를 좀 더 경외함으로 살아가자. 
그것이 지혜로의 자의 삶이고 거기에만 생명이 있다.

jso84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