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06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인천해경, 영흥도 인근 해상 기관고장 요트 구조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조은애기자 송고시간 2021-05-05 11:20

5일 새벽 0시 59분쯤 인천해양경찰서가 인천 옹진군 영흥도 북서방 3해리 해상에서 기관고장 요트를 예인 구조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해경)

[아시아뉴스통신=조은애 기자] 인천해양경찰서(서장 백학선)는 5일 새벽 0시 59분쯤 인천 옹진군 영흥도 북서방 3해리 해상에서 기관고장 요트를 예인 구조했다.

인천해경은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소속 해상교통관제센터에서 관내 운항선박에 대해 관제 중 세일링 요트(11톤)가 가다 멈추기를 반복하고 있어 인천해경 상황실에 전파, 인근 경비중인 P-10정을 현장에 급파했다.

경비함정이 현장에 도착 확인결과 기관고장으로 자체수리 중에 있어 인근 해상에서 안전관리 중 아침 6시 15분쯤 더 이상 수리가 불가하다며 구조요청을 해 P-10정이 인근 광명항으로 예인 구조했다.

선장 A씨는 승선원 2명과 함께 2일 오전 9시 30분쯤 부산 광안리 파출소에서 출항신고를 해 5일 오전 2시쯤 인천 중구 영종도 왕산마리나로 입항 예정이었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장거리 항해를 할 때는 선박의 엔진상태 확인과 혹시 모를 비상상황에 대비하여 즉각적인 조치가 가능하도록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