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3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성시경 축가 거절 후회, "3천만원 제시...군대 가서 후회"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5-17 11:15

(사진=SBS '티키타카'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성시경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는 성시경과 백지영이 출연했다.

이날 성시경은 “축가 사례금을 안 받는데, 어떤 분이 3,000만 원을 제시하시더라. 모르는 분이기도 해서 거절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축가를 거절하고 군대에서 후회되더라. 군인 월급이 8만 원이었는데 연습실 월세가 매달 꼬박꼬박 나가고 있을 때였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티키타카'는 매주 일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