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14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창원시, 주한 벨라루스 대사 접견∙∙∙우호교류 증대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송고시간 2021-05-17 16:20

17일 안경원 창원시 제1부시장이 시청 접견실에서 안드레이 폽코프(Andrei POPKOV) 주한 벨라루스 대사와 ‘창원시-벨라루스간 상호 기술협력과 자매우호도시 교류’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사진제공=창원시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7일 시청 접견실에서 안드레이 폽코프(Andrei POPKOV) 주한 벨라루스 대사와 ‘창원시-벨라루스간 상호 기술협력과 자매우호도시 교류’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안경원 제1부시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지난 7월에 이어 두 번째로 창원을 방문해 주신데 대해 환영한다”며 “신북방정책의 핵심 협력국이자 기술강국인 벨라루스와 대한민국 산업 경제의 중심지, 인구 104만의 중추도시 중 하나인 창원시가 경제 협력파트너로서 코로나 위기 속 경제교류의 선순환을 이끌어보자”고 요청했다.

안드레이 폽코프 주한 벨라루스 대사는 벨라루스 내 창원시와 유사 산업군을 가진 유망한 세 도시를 소개하고 창원시와의 국제자매∙우호도시 체결 등 양국간 행정∙경제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를 독려했다.
이번 주한 벨라루스 대사의 방문은 최근 코로나19 이후의 벨라루스 시장 현황을 알리고, 관내 기업들의 신북방지역과 유럽시장 진출을 위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창원시는 벨라루스와 우호교류 추진 협의 등 투자, 무역, 기술 등의 영역에서 다양한 교류와 협조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추후 코로나가 종식된 후에는 무역 사절단을 파견하는 등 벨라루스 시장 진출과 수출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