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8월 02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4일부터 'AZ 잔여백신' 60세이상에 우선 접종

[서울=아시아뉴스통신] 황동하기자 송고시간 2021-06-03 06:00

4일부터 'AZ 잔여백신' 60세이상에 우선 접종./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황동하 기자] 4일부터는 코로나19 `잔여백신`이 60세 이상에게 배정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2일 정례 브리핑에서 60∼74세 어르신에 대한 접종 사전예약이 3일 마무리되면 그 이후로는 60세 이상에만 잔여백신을 배정하는 방향으로  `위탁의료기관 예방접종 시행지침`을 개정했다고 밝혔다.

3일까지는 30세 이상이면 아스트라제네카(AZ) 잔여백신 접종 예비 명단에 이름을 올릴 수 있지만 4일부터는 60세 이상으로 연령이 제한된다.

다만 하루의 마지막 백신 병의 경우 분량이 남았다면 연령 제한 없이 희망자가 접종할 수 있다.

60세 이상을 중심으로 한 상반기 백신 접종은 오는 19일 마무리된다.

홍정익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 예방접종관리팀장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19일 이후에 의료기관에 잔여 백신이 있으면 현장 방문이나 전화 예비명단을 통해 접종할 수 있게 계획을 잡고 있었다"며 "60세 이상 어르신이 방문 또는 전화로 예약하면 예비 명단에 올려 그분들을 1순위로 접종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부는 얀센 백신도 잔여 물량에 대해서는 60세 이상이 접종받을 수 있게 할 방침이다. 잔여백신에 대해서도 접종자의 선택권은 없다.

한편 오는 7일부터 AZ백신을 맞는 60~64세와 유치원·어린이집·초등학교 1·2학년 교사 및 돌봄인력에 대한 접종도 같은 날 마무리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