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3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김영임 공황장애, "1년 동안 못 일어나...안면 마비까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6-07 10:36

(사진=JTBC '1호가 될 순 없어'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김영임이 공황장애를 겪었다고 밝혔다.

김영임은 지난 7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공황장애 걸려서 1년 동안 일어나지도 못했다. 방에도 못 들어갔다. 속이 터질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거실에다가 이불을 두껍게 깔고 누워 있는데 애들이 학교 가는데 너무 불쌍했다. 그 당시에는 안면 마비까지 왔었다. 한쪽 눈이 제대로 안 감겼다. 움직이지도 못해서 아예 못 일어났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1호가 될 순 없어'는 개그맨 부부 세 쌍이 그들의 리얼한 결혼 생활을 보여주는 포맷으로 유독 개그맨 커플 중 '이혼 1호'가 탄생하지 않는 이유를 집중 탐구하는 프로그램이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