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 ‘Sam 오케스트라’통해 지역사회에 아름다운 울림을 선사하다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이병길기자 송고시간 2021-06-11 00:09

악기연주를 통한 장애인 자존감 향상 프로그램 진행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 'Sam 오케스트라' 통해 지역사회에 아름다운 울림을 선사하다./사진제공=남양주시청

[아시아뉴스통신=이병길 기자]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은 지난달부터 1인 1악기를 연주하는 ‘Sam 오케스트라’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Sam 오케스트라’ 프로그램은 매주 금요일 첼로, 바이올린, 플롯 등 악기 연주를 통해 장애인의 자존감과 음악적 전문 역량을 향상시키는 프로그램이다. 현악기 제작의 장인인 정현악기 정병길 대표의 악기 후원과 남양주시 사암유스필 오케스트라의 협력을 통해 장애인의 전문 역량을 향상시키는 데 함께 기여할 예정이다.
 
공상길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 관장은 “프로그램을 통해 장애인 당사자에게 음악적 기량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인도 교육을 통해 아름다운 연주를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줌으로써 지역사회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벽을 허물어 소통의 장을 마련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에서는 장애인의 아동·청소년 사회성 향상을 위한 방과후 활동서비스, 자립생활훈련, 통합스포츠, 토탈공예 등을 진행 중이며, 가족역량강화사업(인문학강좌), 장애인가족지원사업(보호자힐링휴가, 비장애형제자매 교육, 보호자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lbkk686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