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목포해경, 농번기철 경운기 전복 응급환자 ‘긴급 이송’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1-06-11 09:11

10일 신안군 매화도에서 경운기 전복사고로 왼쪽 팔에 골절상을 입은 주민 A씨가 해경에 의해 긴급 이송됐다.(사진제공=목포해양경찰서)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농번기철을 맞아 농기계 사용이 늘고 있는 가운데 전남 신안군 섬마을에서 경운기를 타고 가던 80대 주민이 도랑에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해 해경이 긴급 이송했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10일 오후 3시 17분쯤 신안군 매화도에서 주민 A씨(80대)가 경운기를 운행하던 중 도랑에 추락, 왼쪽 팔에 심한 골절상을 입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매화도 기섬선착장에서 환자와 보호자를 탑승시키고 신속하게 이송을 실시, 오후 4시 25분쯤 압해도 가룡선착장에 도착해 대기하고 있던 119 구급대에 인계했다.
 
해경의 도움으로 긴급 이송된 A씨는 목포 소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응급환자 이송 당시 기상불량으로 여객선이 통제되는 상황이었다”며, “어떠한 상황 속에서도 가장 안전하고 신속한 이송으로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