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18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강릉시, 정동심곡바다부채길 태풍피해 복구 본격화  

[강원=아시아뉴스통신] 김주안기자 송고시간 2021-06-11 12:25

정동심곡바다부채길 태풍피해 복구 본격화./사진제공=강릉시청

[아시아뉴스통신=김주안 기자] 강릉시는 지난해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의 영향으로 많은 피해를 입었던 정동심곡바다부채길의 복구공사가 행정절차 마무리에 따라 오는 9월 말 완공 목표로 본격 진행된다고 11일 밝혔다.
 
국내 유일의 해안단구를 감상할 수 있는 정동심곡바다부채길은 지난해 9월 태풍 피해로 인해 심곡 매표소를 기점으로 1km가 폐쇄되면서, 전체구간 2.86km 중 정동매표소를 기점으로 1.86km만 운영되는 단축 운영이 장기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시는 재난복구를 위해 지난해 예비비로 긴급하게 설계를 발주해 금년 2월에 완료하했으나, 9억여 원에 이르는 복구예산 확보 및 일상감사․계약심사 등 각종 절차를 이행하는 데 상당한 시일이 소요, 그동안 인근지역 주민들은 상 경기 위축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강릉시 관광과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더욱 많은 관광객들이 동해안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탐방객들의 안전을 위해 빠른 시일 내 완벽하고 세심한 복구가 진행될 수 있도록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luck951427386@gmail.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